GUO
 

보도자료

보도자료

더부 엔지니어링은 고객들이 믿고 찾을 수 있는 최고의 제품을 만들기 위해 다양한 신뢰성 검사 및 과정을 거쳐
정확한 요구사항을 반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.

제목괜찮은 직장의 필수개념, 워라밸2019-02-24 00:51
작성자 Level 10


괜찮은 직장의 필수개념, 워라밸

온라인 뉴스팀 기자 입력 : 2017-09-29 19:33수정 : 2017-09-29 19:33

SNS 공유하기

이미지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[사진설명 : 직원들 간 업무시간 차이가 없는 환경제공이 기본]

서울시는 9월 21일, 근로시간 이외의 시간에 통신수단을 이용해 업무관련 지시를 금지하는 조례를 공포했다. 이는 일하는 사람의 휴식권을 보장하기 위한 조처라고 할 수 있다. 일에서든 생활에서든 스스로 통제권을 갖는다는 것은 삶의 질이 높아진다는 것을 의미한다.

물리적으로 노동시간이 단축됨으로써 자율 시간이 생기게 되면 자신의 건강을 돌보고 자아성장을 할 수 있는 여분의 시간이 생기게 된다. 이로 인해 통제력이 생기게 되면 삶은 보다 쾌적하게 변화한다. 이러한 일과 삶의 균형(work & life balance)은 서구에서는 이미 21세기의 인사와 조직관리의 핵심개념이 된 지 오래다.

직원들의 심리적 균형을 배려하고 지원하는 것이야말로 회사의 생산성을 높이는 바로미터라고 인식하기 때문이다. 하지만 정보통신기술(ICT)을 선도하고 있는 우리나라가 일과 삶의 균형지표에서는 OECD 36개국 중 33위를 점하고 있으며, 아직도 직장인들은 번아웃 증후군에 시달리고 있다.

유연한 근무환경을 조성하기 위해서 정부나 지자체 뿐 아니라 기업과 개인 모두가 혁신적인 전환을 하지 않으면 안 되는 시점이라고 할 수 있다.

(주)더부엔지니어링(대표 김용희)은 2년 전부터 유연근무제를 실시해 왔다. 재택근무도 활성화 하고 근무환경도 개선하였으나 여전히 직원들의 업무는 공정하게 평가받지 못 하는 등 노사 모두 아쉬움이 있었다.

고심 끝에 유럽식 조직관리 프로그램 잡컨트롤(JobCTRL)을 도입하고 나서 획기적인 변화가 생겼다. 업무 관리환경을 투명하고 합리적으로 바꾸고 나자 직원들의 회사 체류시간이 자연스럽게 10% 감소했다.

게다가 매출은 4%이상 증가하고 업무집중시간과 성과품의 품질도 향상됐다. 사원들의 워라밸(WLB)을 위한 (주)더부엔지니어링의 노력은 노동존중 사회 실천이라는 현 정부의 정책과도 맞닿아 있으며, 기업의 생산성은 구성원의 삶의 질을 높임으로써 향상된다는 사실을 증명하는 좋은 예가 될 것이다. 

입력 : 2017-09-29 19:33 ㅣ 수정 : 2017-09-29 19:33

더부 엔지니어링은 2006년 설립되어 국내 10대 메이져 건설사의 협력회사로 많은 사업 실적을 보유하고 있습니다.